'두데' 이학주 "최근 '전참시' 출연, 예능 어렵더라"
2021. 12.03(금) 15:18
두시의 데이트
두시의 데이트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두시의 데이트 뮤지, 안영미입니다'에서 이학주가 예능에 출연한 근황을 전했다.

3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뮤지, 안영미입니다'(이하 '두데')에서는 웨이브 오리지널 '이렇게 된 이상 청와대로 간다'(극본 크리에이터 송편·연출 윤성호)의 윤성호 감독, 배우 배해선과 이학주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이학주는 최근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한 근황을 밝혔다. 그는 "제가 절 보니까 기분이 묘하더라. 그래서 내일 본 방송을 잘 못 볼 것 같다"면서 "예능 촬영이 어렵긴 하더라. 카메라 앞에서 어떤 대본도 없이 뭔가를 해야 하지 않냐. 의무감은 드는데 뭘 할 순 없는 그런 괴리감이 느껴지더라. 혼잣말도 하고 그랬다"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윤성호 감독과 배해선은 주변에서 지켜본 이학주에 대해 말했다. 먼저 윤 감독은 "함께하기 전에 사석에서 몇 번 봤었는데 방심할 수 없는 사람 같다. 어떤 생각을 하는지 예측하기가 힘들다"라고 솔직히 밝혔고, 배해선은 "허튼소리 안 하는 사람, 자기중심이 확실한 사람, 주변의 변화에 휩쓸리지 않는 인물이다"라고 짧고 굵게 소개했다.

한편 '이렇게 된 이상 청와대로 간다'는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으로 임명된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출신 셀럽 이정은(김성령)이 남편인 정치평론가 김성남(백현진)의 납치 사건을 맞닥뜨리며 동분서주하는 1주일 간을 그린 작품이다. 지난달 12일 전편 공개됐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FM4U '두데']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