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대표 와이프' 한다감, 금보라♥안석환 큐피드 나섰다
2022. 01.21(금) 20:56
KBS1 국가대표 와이프
KBS1 국가대표 와이프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국가대표 와이프'의 한다감이 시어머니 금보라와 안석환의 사랑을 지키기 위해 나섰다.

21일 방송한 KBS1 일일드라마 '국가대표 와이프'(극본 김지완·연출 최지영)에서는 나선덕(금보라)이 방배수(안석환)와의 사이가 흔들려 괴로워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에 서초희(한다감)는 시무룩한 나선덕을 위해 함께 여행을 떠났다. 서초희는 나선덕에게 방배수 회장을 이대로 포기하지 말라고 말했고, 나선덕은 "그 사람이 용서를 못하면 (관계가) 끝난 거지. 내가 무슨 할 말이 있겠느냐. 더 미련 가지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그러자 서초희는 자신 또한 강남구(한상진)과 결혼 준비하며 계속해 싸우고 갈등을 빚었다고 말했다. 나선덕에게 "그때 하루하루를 잘 버텨내서 결국 이렇게 행복하게 잘 살고 있다는 말씀 드리고 싶다. 나는 강남구를 믿고 많이 사랑했다. 그러니 포기하지 마셨으면 좋겠다"라고 조언했다.

이후 나선덕은 서초희의 말에 기운을 차렸다. "브래드 포기 못하겠다. 이렇게 흐지부지 끝내는 건 나선덕 스타일이 아니다. 마지막으로 내 마음 전해 보련다"라고 말했고, 서초희는 기뻐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