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드풀' 라이언 레이놀즈 "'복면가왕' 출연, 지옥과 같았다" [TD할리웃]
2022. 11.08(화) 16:30
복면가왕, 라이언 레이놀즈
복면가왕, 라이언 레이놀즈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할리우드 배우 라이언 레이놀즈가 '복면가왕' 출연을 후회한다고 밝혔다.

라이언 레이놀즈는 7일 영화 '크리스마스 스피릿'을 홍보하기 위해 NBC '투데이쇼'에 출연했다.

라이언 레이놀즈는 지난 2018년, 영화 '데드풀2' 홍보를 위해 MBC '복면가왕'에 깜짝 출연해 패널들은 물론 시청자들까지 놀라게 한 바 있다. 당시 그는 'Tomorrow'로 반전 가창력을 뽐냈다.

하지만 이때를 회상하며 라이언 레이놀즈는 "이상적이지 않았다"라고 발언하며 "무대 위에 섰을 땐 '내가 왜 이걸 하겠다고 사인했지?' 싶었다. 그야말로 끔찍했다. 내가 부른 노래도 내가 모르는 노래였고, 어떻게 해야 할지 몰랐다. 무척 충격적이었고 마치 지옥에 있는 듯했다"라고 말했다.

한편 라이언 레이놀즈가 출연하는 '크리스마스 스피릿'은 18일 애플TV+를 통해 공개된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복면가왕']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