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성빈 "'더 글로리' 임지연이 이상형, 운동하러 오세요"(아는 형님)
2023. 03.25(토) 21:43
아는 형님
아는 형님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아는 형님'에서 전 스켈레톤 선수 윤성빈이 자신의 이상형을 밝혔다.

25일 밤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서는 '피지컬' 100'으로 화제를 모은 추성훈과 윤성빈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윤성빈은 자신의 이상형을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처음엔 "스타일이 일정하지 않다"라며 답변을 망설였지만 "그럼 오늘의 스타일, 지금 이 순간의 스타일을 말해 봐라" "한 명 얘기해야 끝난다. 배우도 괜찮다"는 형님들의 계속된 물음에 임지연의 이름을 말했다.

윤성빈은 "'더 글로리'를 내가 너무 재밌게 봤다. 거기서 연진 역을 연기한 임지연 배우가 이상형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윤성빈은 임지연을 향해 "드라마 되게 재밌게 봤어요. 연기 잘하시더라고요. 운동 한번 하러 오세요. 제가 알려드리겠습니다"라고 영상 편지를 남겼고, 이진호는 뜬금없이 "임지연 씨랑 똑같이 생긴 여자친구분이 스켈레톤 날로 김치를 썰면 어떨 것 같냐"라고 농담해 윤성빈을 당황케 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JTBC '아는 형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