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인의 탈출’ 윤종훈 “시즌2 양진모, 나도 궁금해” 종영 소감
2023. 11.17(금) 13:37
SBS 7인의 탈출, 윤종훈
SBS 7인의 탈출, 윤종훈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윤종훈이 드라마 ‘7인의 탈출’ 종영 소감을 전했다.

SBS 금토드라마 ‘7인의 탈출’(극본 김순옥·연출 주동민)에서 조작과 선동에 능한 체리엔터테인먼트 양진모 역을 맡은 윤종훈이 17일 소속사 키이스트를 통해 진심 어린 종영 소감을 전했다.

먼저 윤종훈은 “’7인의 탈출’을 위해 힘써 주신 모든 제작진분들과 배우님들 멋졌습니다”라며 긴 여정을 함께 해온 스태프 및 배우들에게 깊은 고마움을 전했다.

이어 “그동안 양진모에게 다양한 관심과 응원 보내주신 시청자 여러분 감사합니다. 양진모의 앞으로 운명은 어떻게 될지 저도 몹시 궁금합니다. 시즌 2도 열심히 촬영해서 좋은 모습으로 돌아오겠습니다”라며 캐릭터에 대한 애정과 향후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시켰다.

그동안 윤종훈은 모든 악인들의 관계성을 지니고 있는 빌런들의 중심축으로서 극강의 매운맛 연기를 보여줬다. 화려한 비주얼 뒤에 감춰진 비열함과 야비함을 강렬한 눈빛과 특유의 어투로 디테일하게 표현해 내며 ‘펜트하우스’와는 다른 결의 매력적인 빌런을 탄생시켰다.

특히 그의 겉바속촉 로맨스는 극의 환기를 담당했다. 노팽희(한보름)를 향한 오래된 사랑을 품어온 금쪽이 순정남으로서 섬세한 열연을 펼친 것. 광기 어린 눈빛과 매서운 말투를 지니다가도 자신의 모든 것을 바치는 양진모의 양면성을 연기하며 시청자들에게 진한 여운을 남겼다.

‘7인의 탈출’ 마지막회는 이날 밤 10시 방송한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키이스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