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SOLO' 20기 선남선녀 첫인상 [TV온에어]
2024. 04.25(목) 05:58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나는 SOLO' 20기, 비로소 포문을 열었다.

24일 밤 방송된 ENA·SBS 플러스 예능프로그램 ‘나는 SOLO'(나는 솔로)에서는 20기 영숙 영자 순자 옥순 현숙, 영철 영호 영수 광수 등의 첫 만남 상황이 공개됐다.

이날 남자들의 여자 첫 인상 선택이 공개됐다. 깔끔한 매력의 영수는 여자들에게 쉽게 호감을 얻는 눈치였다.

영호는 정숙을 택했다. 영호는 정숙 목소리가 기억에 남았다며, 처음에 뇌리에 남았던 그와 이야기를 나누기로 했다.
밝은 매력의 정숙은 차분한 영호에게 “클래식 연주자 같다. 조성진 느낌”이라고 전했다. 영호는 “멀리서 목소리가 들렸다. 관상도 본다던데..”라고 물었다.

정숙은 “복이 많으시고 귀티가 나신다”고 막간 플러팅을 시도해 웃음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