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혜원x임나영 "'우리 식구 됐어요', 촬영이 설렜던 프로그램"
2021. 08.26(목) 14:29
우리 식구 됐어요
우리 식구 됐어요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아이즈원 출신 강혜원과 아이오아이 출신 임나영이 '우리 식구 됐어요'에 대해 말했다.

MBC·디스커버리 새 예능프로그램 '우리 식구 됐어요'의 온라인 토크쇼가 26일 오후 생중계로 진행됐다. 현장에는 손호영, 예성, 유빈, 서은광, 임나영, 현재, 강혜원, 샤오쥔, 헨드리, 양양, 이대휘, 김강훈이 참석해 프로그램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고 진행은 홍경민이 맡았다.

'우리 식구 됐어요'는 한국의 유명스타들이 한 지붕 아래 '식구'로 뭉쳐서 일상을 함께 보내는 프로그램이다.

이날 강혜원은 처음으로 리얼리티 예능에 도전하는 소감에 대해 "처음에 제 일상생활을 카메라가 계속 찍고 있는 거라 불편하진 않을까 싶었는데, 너무 편하고 재밌게 촬영할 수 있었다.

이어 임나영 역시 "최근 영화, 드라마, 뮤지컬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는데, '우리 식구 됐어요'의 경우 좀 힐링을 많이 하게 된 프로그램이다. 촬영이 기다려지고 설렜다"고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우리 식구 됐어요' 온라인 토크쇼]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우리 식구 됐어요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