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구석 1열' 봉태규 "윤단비 감독, 굉장히 날카롭고 냉철한 분"
2021. 11.28(일) 10:48
방구석 1열
방구석 1열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방구석 1열'에서 배우 봉태규가 윤단비 감독의 반전 매력을 공개했다.

28일 오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방구석 1열'에서는 영화 '남매의 여름밤' 윤단비 감독과 영화 '최선의 삶'에 출연한 방민아가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ID 의남매로 등장한 윤단비 감독은 "제 영화 '남매의 여름밤'이 개봉할 때 관객들이 영화의 의남매가 되어주길 바랐다. 그래서 관객 서포터스 이름을 '의남매'로 지었던 적이 있다. 그래서 '의남매'로 나오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이를 들은 봉태규는 "영화제 심사를 같이 했었다. 이런 모습이 아니다. 굉장히 날카롭다. 전혀 다르다"라고 말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를 들은 장성규는 "당시 얼마나 기억이 안 좋았던 거냐"라고 물어 웃음을 안겼다.

그러자 봉태규는 "냉철하신 분이더라. 그래서 기억에 남았다"라며 "여쭤보니 '남매의 여름밤'을 연출했다고 하시더라. 영화랑 느낌이 정말 달라서 놀랐던 적이 있다"라고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JTBC '방구석 1열']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방구석 1열 | 방민아 | 윤단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