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샹치' 속편+스핀오프 시리즈 제작 확정 "협업 기쁘다" [TD할리웃]
2021. 12.07(화) 09:59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영화 '샹치'의 속편 제작이 확정됐다.

미국 연예매체 데드라인은 6일(현지시간) "월트디즈니컴퍼니(디즈니)가 마블 영화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을 연출한 데스틴 다니엘 크리튼 감독과 속편을 제작한다"고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데스틴 다니엘 크리튼 감독은 속편은 물론 스핀오프 시리즈를 제작해 디즈니+를 통해 공개하는 등, 디즈니와 수년간 협업 관계를 이어갈 전망이다.

이와 관련 마블스튜디오 사장 케빈 파이기는 "데스틴 다니엘 크리튼 감독은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을 통해 독특한 관점과 놀라운 기술을 보여줬다. 그와 함께 작업하면서 환상적인 시간을 보냈다. 그는 디즈니+에 생명을 불어넣을 수 있는 흥미로운 아이디어를 많이 가지고 있다. 그와의 관계를 확정하게 돼 매우 기쁘고 새로운 프로젝트를 빨리 함께 시작하고 싶다"고 밝혔다.

데스틴 다니엘 크리튼 감독은 "케빈 파이기, 마블 스튜디오와 함께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작업을 하게 된 것은 내 인생의 하이라이트 중 하나였다. 앞으로도 이 공동체와 함께 새로운 이야기를 탐구하고 새로운 세계를 건설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한편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은 지난 9월 개봉한 마블 최초의 동양인 히어로 무비로, 시무 리우, 양조위, 양자경, 아콰피나 등이 출연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영화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샹치 |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