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데' 이지훈 "케이와의 호흡 새로워, 황홀하다"
2022. 01.18(화) 15:17
두시의 데이트, 이지훈, 장은아, 케이
두시의 데이트, 이지훈, 장은아, 케이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두시의 데이트' 이지훈이 함께 호흡을 맞추고 있는 케이에 대해 말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뮤지, 안영미입니다'(이하 '두시의 데이트')에는 뮤지컬 '엑스칼리버'의 이지훈, 장은아, 케이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이지훈은 케이와 함께 뮤지컬을 진행하고 있는 소감을 밝혔다. "케이 씨랑은 이번에 처음 호흡을 맞추게 됐다. 새롭다. 너무 황홀하다. 연습실에 가는 게 행복할 정도다"는 그는 "확실히 에너지가 다르더라. 늘 하던 사람이랑 하면 사실 좀 처진다. 뭘 할지 예상이 되지 않냐. 그런데 케이 씨가 있으니까 신선한 느낌이 있다"고 해 시선을 집중시켰다.

장은아 역시 "저도 친해진지 얼마 안 됐는데 얼마 전에 밥을 같이 먹었다. 붙임성이 좋더라. 제가 키가 크니까 고목나무의 매미처럼 찰싹 붙어있다. 진짜 여동생이 생긴 느낌이다"라고 공감했다.

두 선배의 칭찬을 들은 케이는 "사실 처음엔 아는 사람이 없다 보니 혼자 외로웠다. 그런데 먼저 다가와 주셔서 감사했다. 제 스타일 자체가 먼저 다가와 주시면 역으로 다가가는 스타일인데, 이젠 제가 집착하고 있다. 사람을 좋아한다"고 해 훈훈한 분위기를 짐작게 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FM4U '두시의 데이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두시의 데이트 | 엑스칼리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