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지원, KBS 새 드라마 '커튼콜' 주연 확정 [공식]
2022. 04.25(월) 17:52
하지원
하지원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배우 하지원이 '커튼콜' 주인공을 맡는다.

소속사 해와달엔터테인먼트 측은 25일 "하지원이 KBS 새 드라마 '커튼콜'(극본 조성걸·연출 윤상호) 출연을 확정 지었다"라고 밝혔다.

'커튼콜'은 북에서 온 할머니의 마지막 소원을 이뤄주기 위해 귀순한 손자를 연기하는 한 남자와 그 남자와 사랑에 빠지는 한 여자, 그리고 그 연극에 얽힌 사람들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하지원은 극 중 '호텔 낙원'의 막내딸이자 총지배인 박세연으로 변신해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박세연은 호텔 낙원을 이끌고 있는 실질적인 경영자로, 호텔의 A~Z까지 모두 경험하고 총지배인 자리에 오른 실무 라인의 리더다. 그는 '묘한 평범함'을 가지고 있으며 정무에 능통한 실무파로, 모든 임직원에게 사랑받는 존재다. 박세연은 자신의 일상에 파문처럼 등장한 세 남자 때문에 운명의 소용돌이를 겪게 된다.

하지원은 '병원선', '기황후', '더킹 투하츠', '시크릿 가든', '황진이', '발리에서 생긴 일', '다모' 등 출연하는 드라마마다 엄청난 사랑을 받으며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매김해 왔다. 여기에 영화 '담보', '코리아', '해운대', '1번가의 기적' 등 스크린에서도 흥행 기록을 써 내려온 그가 새 드라마 '커튼콜'을 통해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많은 이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커튼콜'은 곧 주연 배우 캐스팅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제작에 돌입할 계획이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해와달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하지원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