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아 출신 조이현, 클라씨 매니저로 '전참시' 등장 "한 풀고 있다"
2022. 05.15(일) 00:18
MBC 전지적 참견 시점
MBC 전지적 참견 시점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걸그룹 다이아 출신 조이현이 데뷔를 앞둔 클라씨의 매니저로 '전지적 참견 시점'에 등장했다.

14일 밤 방송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MBC '방과후 설렘'을 통해 데뷔를 결정지은 클라씨의 데뷔 준비 과정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눈길을 끈 것은 바로 조이현의 등장이었다. 과거 파이브돌스, 다이아 멤버로 활약했던 조이현은 클라씨의 매니저 역할로 등장했다.

조이현은 "2010년에 제가 먼저 데뷔를 했다. 섬세하고 꼼꼼하게 추진력 있게 일을 밀어나가는 모습을 보고 회사에서 프로듀서 역할을 제안해 주셨다"라고 말했다.

조이현은 "내 한을 다 풀고 있다. 아이돌로 활동할 때 1위를 한다거나 하는, 잘 되지 못했던 부분이 있어서 이 친구들이 잘 됐으면 하는 마음에 더 열정적으로 일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실제로 조이현 하루는 클라씨에게 모두 집중돼 있었다. 클라씨 멤버들을 위해 직접 건강한 다이어트 도시락을 만들고, 식단을 엄격하게 관리하는 등 아이돌 선배로서의 노하우를 전수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전지적 참견 시점 | 조이현 | 클라씨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