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BTS), 美 대통령 바이든 만난다 [공식]
2022. 05.26(목) 21:59
방탄소년단 BTS
방탄소년단 BTS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백악관에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을 만난다.

26일 미국 백악관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오는 31일(현지시간) 백악관을 방문해 바이든 대통령과 만난다.

이날 백악관은 아시아계·하와이 원주민·태평양 제도 주민(AANHPI) 유산의 달을 맞아 방탄소년단과 '반(反) 아시안 증오범죄' 등을 논의한다고 밝혔다.

또한 백악관은 다양성과 포용성의 중요성과 전 세계에 희망과 긍정의 메시지를 확산하는 청년 대사로서 방탄소년단의 플랫폼에 대해서도 논의한다.

미국 대통령이 아이돌 그룹을 개별적으로 백악관으로 초청하는 것은 이례적인 일로써, 큰 화제를 일으키고 있다.

이에 유력 외신들도 이 같은 소식을 주요 소식으로 발 빠르게 전하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한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BTS | 방탄소년단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