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부' 손진욱, 청하 '벌써 12시' 강렬 록으로 재해석
2022. 08.11(목) 22:24
국가가 부른다
국가가 부른다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국가부' 가수 손진욱이 록 버전의 '벌써 12시'를 선보였다.

11일 밤 방송된 TV CHOSUN 예능프로그램 '국가가 부른다'(이하 '국가부')에서는 하계 워크숍 특집으로 그려졌다.

이날 '붐과 음악사이' 코너 첫 주자로는 손진욱이 출격했다. 그는 청하의 '벌써 12시'를 자신만의 색깔로 재해석했다.

특히 특유의 강렬한 고음을 유감없이 뽐내는 록 버전의 '벌써 12시' 무대를 꾸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어 김동현과 이병찬은 H.O.T. '캔디' 무대를 꾸몄다. 두 사람은 장갑을 착용하고 '캔디' 안무를 완벽히 소화, 러블리한 매력을 여실히 뽐내 눈길을 끌었다.

박장현과 하동연은 동방신기의 '허그(HUG)'로 남다른 케미스트리를 자아냈다.

이뿐만이 아니다. 김영흠과 김희석은 엑소의 '으르렁'을 자신들의 매력적인 음색으로 소화해 시선을 모았다.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TV CHOSUN '국가부']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한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국가가 부른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