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화 이민우x김동완x전진, 데뷔 후 첫 유닛 결성
2022. 08.17(수) 14:20
신화
신화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그룹 신화의 이민우, 김동완, 전진이 유닛을 결성해 올 겨울 출격한다.

17일 정오 신화의 이민우, 김동완, 전진의 소속사 라이브웍스컴퍼니는 공식 유튜브 채널 및 SNS를 통해 유닛에 대한 내용이 담긴 공식 티저 영상을 깜짝 공개했다.

공개된 티저 영상은 "LIVEWORKS COMPANY Presents"라는 문구와 함께 신화의 데뷔년도인 1998년을 시작으로 2022년까지 시간이 카운트다운 되며 시작한다. 이런 가운데 "SHINHWA THE FIRST UNIT"이란 메시지가 등장해 데뷔 24년 만에 첫 유닛이 등장했음을 알리고 있어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이어진 장면에서는 이민우, 김동완, 전진의 영문 이름과 각자를 상징하는 알파벳 'W', 'D', 'J'를 중심으로 멤버별 무대 퍼포먼스가 펼쳐져 더욱 눈길을 끈다. 뿐만 아니라 영상 말미에는 '신화 WDJ'의 공식 로고와 함께 "THIS WINTER"라는 문구가 등장해 올 겨울 컴백할 것을 암시해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고 있다.

소속사 라이브웍스컴퍼니 측은 "신화의 이민우, 김동완, 전진으로 구성된 유닛 그룹이 오는 올 겨울 본격적인 활동을 확정 지었다"라며 "신화의 첫 유닛 활동인 만큼 새로운 매력과 고퀄리티의 음악으로 팬들을 만나기 위해 준비에 매진하고 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신화가 데뷔 24년 만에 처음 선보이는 유닛 그룹 '신화 WDJ'는 이민우, 김동완, 전진으로 구성된 조합으로, 팀명은 세 사람의 이름에서 각각 한 자씩 따와 조합했으며 멤버별 솔로활동, 그룹 앨범 내 수록곡이나 공연을 위한 일회성 조합이 아닌 공식 유닛 활동이 신화 내 처음인 만큼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신화는 지난 1998년 '해결사'로 데뷔해 'T.O.P.', 'Only One', 'Hey, Come On!', 'Perfect Man', '너의 결혼식', 'Brand New', 'Once In A Lifetime', 'Venus', 'This Love', '표적' 등 수많은 히트곡을 탄생시키며 명실상부 대한민국 대표 아이돌이자 최장수 그룹으로 대중들로부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현재 기준 그룹 신화의 마지막 정규앨범 활동이자 2017년 발매한 정규 13집 타이틀곡 'TOUCH' 활동을 통해 당시 음악방송 1위를 차지하는 등 여전히 강력한 신화의 저력을 과시한 바 있다.

이민우는 신화의 보컬이자 프로듀싱을 전담하고 있으며 'M'이라는 예명으로 그룹과 솔로 활동을 넘나들며 활약해왔다. 김동완은 신화의 보컬로 재치 있는 말투와 밝고 활발한 성격으로 사랑받고 있으며 솔로 앨범, 연기, 예능, 뮤지컬 등 다양한 분야에서 남다른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으며 최근 개막한 뮤지컬 '서편제'를 통해서도 꾸준한 활동을 보여주고 있다. 전진 역시 신화의 래퍼이자 메인 댄서로 솔로 앨범 활동은 물론 뛰어난 예능감과 운동신경을 바탕으로 '무한도전', ‘라디오스타’, ‘정글의 법칙’ 등을 포함한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활약한 바 있으며 현재 MC, 쇼핑호스트 등 왕성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라이브웍스컴퍼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신화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