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자 “‘아모르 파티’ 역주행은 엑소 덕분” (라디오스타) [T-데이]
2023. 03.14(화) 09:03
MBC 라디오스타, 김연자
MBC 라디오스타, 김연자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라디오스타’ 김연자가 데뷔 50주년을 맞이했다고 알려 모두의 관심을 사로잡는다. 이어 그는 배우 정우성, 김태호 PD와 어깨를 나란히 한 사연을 전한다고 해 궁금증을 불러모은다.


“사실 다시 공연한다는 것이 두렵고 무서웠는데 제 파트너인 이후 배우님 그리고 해적을 기다려주시고, 기대해 주신 많은 선원 여러분들 덕에 행복하게 첫공을 올릴 수 있었어요. 앞으로 끝나는 날까지 관객 여러분들도, 저도 행복한 순항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다시 만나게 되어 정말 기쁩니다. “

15일 밤 10시 30분 방송하는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김연자 이미도 신기루 박세미가 출연하는 ‘텐션 폼 미쳤다!’ 특집으로 꾸며진다.

지난 1974년 ‘말해줘요’로 가요계에 데뷔한 김연자는 ‘수은등’, ‘아침의 나라에서’, ‘10분 내로’ 등 수많은 히트곡을 배출한 트로트계 레전드다. 특히 ‘아모르 파티’는 전 연령층의 사랑을 받으며 국민곡으로 거듭났다.

2년 만에 ‘라스’를 찾은 김연자는 올해 데뷔 50주년이라고 전해 ‘라스’ MC들과 게스트들의 축하를 받는다. 이어 그는 데뷔 50주년을 맞아 특별한 콘서트를 준비하고 있다고 말해 기대를 모은다. 또 김연자는 최근 정우성, 김태호 PD와 한 자리에서 만났다고 전해 어떤 사연인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김연자는 지난 2013년에 발표했지만 반응을 얻지 못했던 ‘아모르 파티’가 4년 만에 역주행해 국민 곡으로 떠오르게 된 비화를 공개한다. 그는 그룹 엑소 덕분이라고 이야기해 그 내막을 궁금케 만든다.

또한 김연자는 전국 각지 대학교의 러브콜을 받으며 축제 요정으로 등극하게 된 특별한 비화를 털어놓는다. 이어 패리스 힐튼에 비견될 만큼, 엄청난 양과 화려한 무대 의상을 자랑해 MC들을 깜놀하게 만든다.

그러면서 김연자는 일본, 프랑스, 브라질 등 수많은 국가에서 단독 공연을 소화했던 썰을 대방출해 눈길을 끈다. 그는 심지어 이곳에서도 공연했다고 밝혀 호기심을 자아낼 예정이다.

또 김연자는 고향 전라남도에 자신의 이름을 딴 ‘연자마을’이 생겼다고 전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어 그는 연자마을에서 특별한 이벤트를 열 예정이라고 귀띔해 본방송을 향한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그런가 하면, 김연자는 ‘라디오스타’에서 시청자들의 흥을 올려주는 특별 무대를 선보인다. 김연자의 폭발적인 무대에 MC들과 게스트들이 감탄을 금치 못했다고 해 기대감을 높인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연자 | 라디오스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