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글로리' 신예은 성덕 됐다…"구자철 찐팬 연진에게"
2023. 03.21(화) 17:26
신예은
신예은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제주 유나이티드 FC 소속 축구 선수 구자철의 팬으로 알려진 신예은이 '성공한 덕후(성덕)'가 됐다.

제주 유나이티드 FC는 21일 "연진아 보고 있니?"라며 한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엔 최근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해 "제주 유나이티드에 한마디만 할게요. 유튜브 좀 많이 올려주세요"라고 요청하는 신예은의 모습과 함께 그를 향한 제주 유나이티드 FC의 메시지가 담겨 있었다.

이날 제주 유나이티드 FC는 넷플릭스 시리즈 '더 글로리' 속 문동은(송혜교)이 연진에게 쓴 편지를 패러디, "그리운 연진에게. 네가 보낸 메시지는 잘 받았어. 그리고 생각했어, 연진아. 네가 어떤 영상을 좋아할까? 그래서 네가 좋아하는 걸 올려볼 생각이야, 연진아. 우리가 올린 영상 아직도 보고 싶기를 바라, 연진아"라고 적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본 신예은은 "왜 이렇게 고퀄리티냐. 한 번도 뵌 적 없는 홍보 마케팅분들 감사하다. 그리고 제주가 누구보다 유튜브를 많이 올려주신다는 걸 뒤늦게 알았다. 다 내 잘못이다. 내가 뭐라고. 감사합니다. 그런데 영상은 최고다. 만족스럽다"라고 적었고, 제주 유나이티드 FC는 여전히 '더 글로리'에 과몰입한 듯 "난 너를 구자철 입단식에서 본 적 있어. 매일 생각했어, 연진아. 난 너를 어디서 재회해야 할까?"라고 화답했다. 이에 신예은도 지지 않고 "나도 모르는 사이 날 본 적이 있다고…? 거 참 … 근데 넌(관계자님) 모를 거야 그 외에도 여러번 갔었다는걸 .."이라고 댓글을 남겨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한편 신예은은 구자철의 오랜 팬으로 유명하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신예은, 제주 유나이티드 FC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구자철 | 신예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