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연석, '경비원 갑질' 허위 폭로에 심경 고백 "흔들리지 않아" [TD#]
2023. 04.06(목) 08:54
유연석 경비원 갑질 허위 폭로 심경
유연석 경비원 갑질 허위 폭로 심경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배우 유연석이 최근 자신에 대한 아파트 경비원의 '갑질 허위 폭로' 관련 심경을 전했다.

유연석은 5일 오후 SNS 방송에서 "많은 분들이 응원을 보내주셔서 너무 큰 상심을 하지는 않았다"라고 밝혔다.

그는 "여러분들이 저를 믿어 주신 것처럼 저도 여러분들을 믿고 있었다"면서 "상심하지 마세요. 그런 거에 흔들리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또 "여러분이 절 믿듯 저도 절 믿어요. 많은 분이 응원 보내주셔서 큰 상심하지 않았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유연석은 경비원으로 일하는 자신의 아버지를 모욕했다는 한 누리꾼의 게시글 탓 '갑질 논란'에 휩싸였다.

유연석은 즉각 사실무근임을 밝히며, 해당 글을 쓴 상대를 명예훼손, 허위사실 공표 등의 혐의로 고소장했다.

한편, 유연석은 오는 8일 서울 서대문구 이화여자대학교 삼성홀에서 데뷔 20주년 팬미팅 '유연석의 이해'를 열 예정이었지만, 공연장 사정으로 연기됐다. 그는 "너무 기대하고 있었는데 아쉽다. 예매해주시고 준비한 많은 분께 죄송하고 미안하다"며 아쉬움을 전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안성후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경비원 갑질 | 유연석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