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 원슈타인 학폭 피해 고백에 "사실 나도…" (금쪽상담소) [TV온에어]
2023. 04.15(토) 07:00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박나래 이윤지 원슈타인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박나래 이윤지 원슈타인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가수 박나래가 학폭 피해를 고백했다.

14일 밤 방송한 채널A 예능프로그램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서는 원슈타인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원슈타인은 분노하면 손으로 주위 물건을 치거나 던진다고 고백해 오은영에게 자해를 하고 있다는 진단을 받았다. 이 원인을 찾기 위해 상담을 하던 중 학창 시절 학교폭력을 경험했다고 고백하며 눈물 흘렸다.

원슈타인은 2~30명에게 집단으로 괴롭힘을 당했다며 "자는 사람은 건드리지 않을 것 같아서 학교에서 엎드려서 자고 했었는데, 처음에는 괜히 깨우거나 하더니 어느 날은 아무 예고 없이 머리를 빡 때리고 지나갔다"라고 말했다. 또한 친구와 함께 축구를 하던 중 "왜 이런 애랑 말을 하고 있느냐"라는 말을 들으며 친구를 빼앗긴 경험도 있으며, 금품을 갈취 당하기도 했다고 고백했다.

패널 박나래도 원슈타인의 이야기를 듣던 중 힘들게 운을 뗐다. 자신도 학교폭력을 당했다는 것. 박나래는 "한 번도 한 적 없는 이야기다. 나를 이유 없이 괴롭히고 싫어했던 친구가 있는데, 수학여행에 갔을 때 어딘가 앉아 있으면 돌을 던지기도 했다. 쓰레기도 던졌다"라고 피해 사실을 밝혔다.

박나래는 "학교폭력을 당하면 헤어나올 수 없다는 생각이 들고 무기력해진다"라고 짚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채널A]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나래 |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 원슈타인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