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지수, 코로나 확진 "日월드투어 일정 불참" [공식]
2023. 06.02(금) 07:17
블랙핑크 지수
블랙핑크 지수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걸그룹 블랙핑크 멤버 지수가 코로나19에 확진됐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1일 팬커뮤니티를 통해 "블랙핑크 멤버 지수가 1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라고 알렸다. 지난달 30일 경미한 감기 증상이 있어 자가 검사를 한 결과 음성이 나왔으나, 이날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이에 따라 지수는 3일과 4일 예정됐던 월드투어 '본 핑크(BORN PINK)' 일본 오사카 일정에 불참한다. 소속사 측은 "지수는 오랜 기다려준 팬들과의 약속을 지키고자 공연에 대한 강한 의지를 보였으나, 아티스트의 건강은 물론 모두의 안전을 위해 부득이하게 공연에 참여하지 않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당사는 지수의 빠른 회복은 물론 소속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덧붙였다.

이하 YG엔터테인먼트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YG 엔터테인먼트입니다.

블랙핑크 멤버 지수가 오늘(1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안내 드립니다. 지수는 지난 5월 30일 경미한 감기 증상이 있어 자가 검사를 통해 음성임을 확인하였으나, 오늘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지수는 오랜 기다려준 팬들과의 약속을 지키고자 공연에 대한 강한 의지를 보였으나, 아티스트의 건강은 물론 모두의 안전을 위해 부득이하게 공연에 참여하지 않기로 하였습니다.

이에 오는 6월 3일과 4일 일본 오사카에서 열리는 [BORN PINK] 월드투어 공연에는 제니, 리사, 로제 3명의 멤버만 참여합니다. 공연을 기다리신 팬 분들의 기대와 기다림을 알기에 최선의 노력을 다해 예정대로 공연을 선보이는 만큼 많은 응원 부탁드립니다.

당사는 지수의 빠른 회복은 물론 소속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습니다.

다시 한번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송선미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블랙핑크 | 지수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