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국, 美 '2023 글로벌 시티즌 페스티벌'서 신곡 '3D' 예고
2023. 09.24(일) 11:22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인턴기자] 방탄소년단 정국의 신곡 발표 소식에 전 세계 음악시장이 다시 들썩였다.

정국은 24일 오전 9시 글로벌 팬덤 플랫폼 위버스(Weverse)를 통해 오는 29일 오후 1시(이하 한국시간) 두 번째 솔로 디지털 싱글 '3D (feat. Jack Harlow)'를 발표한다는 소식을 전했다.

지난 7월 '세븐(Seven) (feat. Latto)'으로 공식 솔로 활동을 시작한 그는 빌보드 메인 송차트 '핫 100' 1위, 영국 오피셜 차트 3위 등 놀라운 성적을 거두며 올여름을 '세븐'으로 물들였다. '글로벌 팝스타'로 도약한 정국은 약 2개월 만에 쾌속 컴백하며 '연타석 홈런'을 예고했다.

정국은 신곡 발표 소식과 함께 두 편의 '히어로 필름(Hero Film)', 콘셉트 포토 '1D' 버전을 공개하며 '3D' 프로모션에 나섰다. '히어로 필름'에서 정국은 아우라를 과시했고, 콘셉트 포토에서는 미니멀한 공간에 설치된 직선 조명을 활용해 다양한 포즈를 선보였다.

'3D'는 닿을 수 없는 상대방에 대한 마음을 1, 2, 3차원의 시선이라는 소재로 위트 있게 풀어낸 알앤비 팝 장르의 곡이다. 소속사 빅히트 뮤직은 "'세븐' 이후 한층 성숙해진 솔로 아티스트 정국의 모습을 만날 수 있다"라고 밝혔다. 신곡에는 '퍼스트 클래스(First Class)', 릴 나스 엑스(Lil Nas X)와 함께한 '인더스트리 베이비(INDUSTRY BABY)'로 빌보드 '핫 100' 1위에 오른 래퍼 잭 할로우(Jack Harlow)가 피처링에 참여했다.

신곡 스포일러도 남달랐다. 24일 미국 뉴욕 센트럴파크에서 개최된 '2023 글로벌 시티즌 페스티벌'에 한국 솔로 가수 최초 헤드라이너로 출연한 정국은 솔로곡 무대를 선보였고, 깜짝 등장한 라토(Latto)와 함께 '세븐'을 열창했다. 그는 중간 인터뷰에서 "모든 사람들이 기본 권리를 보장받을 수 있도록 다 같이 좋은 영향력을 미칠 수 있으면 좋겠다"라며 뜻깊은 무대에 선 소감을 밝혔다.

방탄소년단 메들리로 열기를 최고조로 끌어올린 정국은 클로징 VCR로 '3D' 스포일러 영상을 깜짝 공개해 관객들을 놀라게 했다. '3D' 음원의 일부가 최초 공개됐고, 약 10초간 이어진 짧은 분량임에도 트렌디한 비트가 귀를 사로잡았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인턴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빅히트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인턴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방탄소년단 | 정국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