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남당' 서인국 "KBS 7년 만, 오래된 친구 만난 느낌"
2022. 06.27(월) 14:26
KBS2 미남당, 서인국
KBS2 미남당, 서인국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서인국이 KBS 드라마에 참여하는 소감을 밝혔다.

27일 오후 KBS2 새 월화드라마 '미남당'(극본 박혜진·연출 고재현) 제작발표회가 온라인 중계로 진행됐다. 현장에는 고재현 감독, 배우 서인국 오연서 곽시양 강미나 권수현이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미남당'은 전직 프로파일러이자 현직 박수무당의 좌충우돌 미스터리 코믹 수사극이다. 서인국은 주인공인 전직 프로파일러이자 현직 박수무당, 남한준 역을 맡았다.

서인국은 "진짜 무당이 아니라 진실을 파헤치기 위해 무당으로 변신해서 좌충우돌 하는 캐릭터"라며 자신의 역할에 대해 소개했다.

이어 서인국은 "KBS가 오랜만이라서 반갑다. 오래된 친구를 만난 느낌"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그가 KBS 드라마에 출연하는 것은 '너를 기억해' 이후 7년 만이다. 서인국은 "그때도 프로파일러를 연기했는데 이번에도 프로파일러 역을 맡았다. 하지만 그때와는 결이 다르다. 직업만 같고 다른 인물이며, 익숙하면서도 새로운 모습으로 인사드릴 수 있어 영광"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미남당'은 이날 밤 9시 50분 첫 방송한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