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상렬, '술로 50년 솔로 50년' 첫 에세이 출간
2022. 11.07(월) 13:52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지현 기자] 방송인 지상렬이 첫 에세이집을 발간했다.

'술로 50년 솔로 50년'(더작업실, 2022년 10월, 지상렬 김진태 공저)은 방송인 지상렬과 예능작가 김진태가 1970년부터 2022년 현재까지 우리는 무엇을 하고 살았고 대한민국에선 어떤 일들이 있었는지를 지상렬의 생애를 통해 뒤돌아보는 토크 에세이다.

이 책에는 남진과 나훈아가 활동한 유신시대부터 80년대 컬러TV 등장과 서울올림픽, 90년대 서태지와 아이들 데뷔와 드라마 '모래시계' 열풍, 성수대교 사고, 2000년대 한일 월드컵 개최, 장국영과 이주일 사망, 최근 코로나 팬데믹까지 지상렬의 시선과 경험에서 돌아본 한국 현대사와 대중문화 전반에 대한 이야기가 유쾌하게 담겼다.

'술로 50년 솔로 50년'을 지상렬과 함께 집필한 김진태 작가는 1990년 MBC '우정의 무대'를 시작으로 MBC '일요일 일요일 밤에', '21세기 위원회', '강력추천 토요일', '일요 큰잔치', '주부가요 열창' 등 다양한 예능프로그램에 참여한 베테랑 방송 작가다.

지상렬은 "50년된 경부고속도로와 내가 동갑"이라며 "내 50년 인생에도 얼마나 많은 사연들이 있었겠나. 쉰이 넘긴 했지만 인생을 알면 얼마나 알겠나. 인생은 그냥 '오늘도 안녕' 그게 인생인 것 같다"고 전했다.

지상렬의 첫 에세이 '술로 50년 솔로 50년'은 온오프라인 서점에서 만날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현 기자 news@tvdaily.co.kr]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