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 '이달소 퇴출' 츄 공개 지지 [TD#]
2022. 11.27(일) 19:27
선미, 츄
선미, 츄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가수 선미가 츄를 공개 지지했다.

26일 선미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을 통해 츄와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해당 사진은 과거 선미가 방송을 통해 만난 츄와 함께 남긴 기록이다. 선미는 과거 사진을 다시 올리며 뽀뽀를 하는 모양의 이모티콘을 더했다.

이에 선미가 최근 갑질 의혹으로 인해 그룹 이달의 소녀에서 퇴출된 츄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보내는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뒤따르고 있다.

앞서 지난 25일 이달의 소녀 소속사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는 "최근 당사 스태프들을 향한 ‘츄의 폭언’ 등 갑질 관련 제보가 있어 조사한 바 사실이 소명돼 회사 대표자가 스태프들에게 사과하고 위로 중이며, 이에 당사가 책임을 지고 이달의 소녀에서 츄를 퇴출시키기로 결정했다"라고 밝혔다.

츄가 아직까지 퇴출에 대한 입장을 밝히지 않은 가운데, 멤버 현진을 비롯해 여러 스태프들이 츄의 미담을 전하며 갑질 논란에 의아함을 드러내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선미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