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찢남' 된 이말년ㆍ주호민ㆍ기안84, 무인도행 발단은?
2023. 01.25(수) 08:25
만찢남 침펄기 이말년 주호민 기안84
만찢남 침펄기 이말년 주호민 기안84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티빙 오리지널 ‘만찢남’이 ‘침펄기‘’(이말년, 주호민, 기안84)의 두 번째 스틸을 25일 공개했다.

앞서 1차 스틸컷 공개에서 이말년, 주호민, 기안84, 그리고 주우재의 버라이어티한 섬 생활을 예견한 가운데 ‘침펄기주’ 무인도행 사건의 발단을 유추하게 하는 2차 스틸컷 또한 눈길을 끈다.

먼저 ‘침펄기’가 마치 초호화 여행을 앞둔 듯 여행의 설렘만큼이나 한 짐 가득 단단히 채비한 모습이 눈에 띈다. 그러나 청량한 하늘, 푸르른 물빛의 배경과는 대조되는 ‘침펄기’의 허탈한 웃음과 어리둥절한 표정은 이들이 크나큰 함정에 말려들었음을 짐작하게 한다.

또한 바닷가에 도착한 ‘침펄기’의 눈 앞에 등장한 배 한 척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비범한 비주얼을 자랑하는 배는 이들을 범상치 않은 여행지로 인도할 것임을 예고한다. 과연 ‘침펄기’는 꿈에 그리던 여행지를 마주할 수 있을지, ‘침펄기주’ 조합을 완성할 마지막 인물 주우재와의 만남은 어떻게 이루어질지 기대를 불러일으킨다.

‘만찢남’은 만화 속 주인공이 된 이말년, 주호민, 기안84와 주우재, 일명 ‘침펄기주’가 만화 속 세계에서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무인도 생존 버라이어툰이다. 27일 첫 공개가 예정돼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tving]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