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폭 의혹' 황영웅 과거 폭로한 '실화탐사대', 시청률 상승
2023. 03.31(금) 09:01
실화탐사대
실화탐사대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실화탐사대'의 시청률이 상승했다.

31일 오전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인 30일 밤 방송된 MBC 교양프로그램 '실화탐사대'는 전국 가구 기준 6.6%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방송이 기록한 5,7%보다 0.9%P 상승한 수치로, 올해 들어 자체 최고 시청률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학폭 논란으로 MBN 트로트 오디션 '불타는 트롯맨'에서 하차한 황영웅의 과거를 조명했다. 특히 방송에는 황영웅의 전 여자친구라 주장한 A씨가 등장해 시선을 끌었다. A씨는 "황영웅이 내게 잘못한 건 주변 모두가 인정하는 사실"이라면서 당시 성인이었던 황영웅이 고등학생이었던 자신을 폭행했다 밝혔다. A씨는 "버스정류장에서도 맞았고, 거의 날아갈 정도로 발로 배를 걷어 찼다. 머리채를 잡고 벽에 밀쳐서 폭행한 적도 있다"라고 해 충격을 선사했다.

황영웅의 친구였던 B씨도 "술을 마셨는데 갑자기 주먹이 날아왔다. 얼굴을 맞고 쓰러졌는데 발로 얼굴을 차더라. 본인 뜻대로 안 되면 공격적인 행동을 보였다"라고 회상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실화탐사대']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