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가 나타났다!' 안재현, 백진희에 직진…마음 돌릴 수 있을까 [종합]
2023. 06.04(일) 21:07
진짜가 나타났다!
진짜가 나타났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진짜가 나타났다!' 안재현이 백진희에게 직진하기로 했다.

4일 저녁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진짜가 나타났다!'(극본 조정주·연출 한준서) 22회에서는 공태경(안재현)을 밀어내는 오연두(백진희)의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공태경은 오연두에게 자신의 마음을 고백했다. 오연두를 좋아하며 "남자로서 직진할 것"이라고 예고한 것. 하지만 오연두는 이를 밀어냈고, 공태경은 그런 그에게 "날 밀어내는 게 아이 때문이지 않냐. 먼저 오연두 씨의 마음을 알려달라. 마음을 알아야 나도 '진짜'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지 않냐. 상대방의 진심을 모르는데 내가 어떻게 아이에 대해 고민할 수 있겠냐. 우리 솔직히 마음 인정하고 같이 고민하자"고 말했다.

공태경은 소화제까지 챙겨주며 "나 때문에 체했을까 봐 가져왔다. 이건 남자로서가 아니라 의사로서 드리는 거다"라고 했고, 오연두는 자신의 속을 걱정해 주는 마음에 흔들렸다.

밤새 고민했지만 결국 오연두가 내린 결정은 예정대로 이혼하는 거였다. 오연두는 "어젯밤에 했던 말 진지하게 생각해 봤다. 나 오늘 집 보러 간다. 예정대로 하자는 말이다. 집 구하면 어른들께 이혼하겠다고 바로 말씀드리자"라고 통보했다.

오연두는 공태경이 무조건 반대할 거라 예상했으나, 공태경은 "그렇게 하자"라고 답하며 "오연두 씨가 내가 하지 말라고 해도 안 할 사람이냐. 그냥 마음대로 하라"라며 오히려 부동산 정보를 알려줬다. 이를 들은 오연두는 의아한 표정을 지었고, "왜요?"라고 되묻는 공태경에 혼란스러워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오연두는 얼마 지나지 않아 공태경의 계획을 알게 됐다. 알려준 부동산에 이미 공태경이 도착해 있던 것. 공태경은 "당신은 당신 마음대로 하고, 난 내 마음대로 하면 된다. 오연두 씨 집 구해주는 게 내 마지막 할 일이라고 하지 않았냐. 거기까지 해야 마음 편하게 헤어지지 않겠냐"면서 발품을 파는 오연두의 뒤를 졸졸 쫓아다녔다.

공태경은 오연두가 마음에 들어 하는 매물이 나왔음에도 한사코 "패스"를 외치며 훼방을 놨다. 결국 오연두가 화를 참지 못하고 폭발하자, 공태경은 "왜 그러냐"라고 뻔뻔하게 답하면서 자신이 부동산 보는 걸 도와줬으니 떡볶이를 사달라고 요청했다.

떡볶이 데이트라는 목적을 이룬 공태경은 승리의 미소를 지으며 너스레를 떨었으나, 오연두는 차가웠다. 오연두는 자신에게 계속 직진하는 공태경에 "나 먼저 가겠다"라고 했지만 공태경은 "나 혼자 두고 나가기 싫다 하지 않았냐. 혼자 외로운 거 보기 싫다고도 했고. 그것 다 거짓말이었냐"라며 붙잡았고, 오연두는 "그건 진심이었다. 하지만 지금은 이게 내 진심이다"라고 답했다.

이를 들은 공태경은 "좋다. 오연두 씨 진심 인정하겠다. 대신 내 진심도 받아줘라. 오늘 저녁에 데이트하자. 해볼 테면 해보라 하지 않았냐. 나한테 흔들릴까 무섭냐. 어딜 가는지는 비밀이다"라며 데이트를 제안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진짜가 나타났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