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수 '청룡 30년史' 빛낸 드레스, 피팅 현장 포착 [TD#]
2023. 11.26(일) 16:07
김혜수
김혜수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김혜수가 청룡영화상 마지막 MC 자리를 빛낸 드레스 피팅 과정을 직접 공개해 화제다.

26일 김혜수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에 "청룡영화상 마지막 드레스 피팅"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여러 드레스를 입어보고 있는 김혜수의 모습이 담겼다. 김혜수의 아름다운 보디 라인을 고스란히 드러내는 흰색의 머메이드 실크 드레스부터 어깨를 드러낸 블랙 드레스, 화려한 디테일이 돋보이는 연두색 쉬폰 드레스까지 다양한 스타일의 드레스가 공개돼 이목을 끌었다. 김혜수는 검은 마스크와 모자를 쓴 수수한 차림임에도 아름답게 드레스를 소화해 눈길을 사로 잡는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김혜수 SNS

김혜수는 사진과 함께 "청룡영화상에 입을 드레스를 준비하느라 매년 고생한 나의 스타일팀"이라며 스태프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그는 "연말에 입을 드레스를 일찌감치 각 브랜드마다 메일 보내서 바잉 요청하고, 중간 중간 확인하면서 계속 새로운 드레스들 체크하고, 공수된 드레스들 실물 체크해서 선별하고, 피팅하고, 선별된 드레스 체형에 맞게 수선하고, 그에 맞는 쥬얼리와 슈즈, 클러치 확보하고"라며 "백 번의 준비에도 무너질 수 있는 그 모든 상황에 아무 일도 없듯이 대처해 준 놀랍게 프로페셔널한 나의 스타일 팀. 고맙고 자랑스럽다"라고 스태프들을 추켜세웠다.

김혜수는 지난 1993년부터 청룡영화상 MC를 맡아 왔다. 지난 24일 열린 제44회 청룡시상식에서 30년 간의 MC 여정에 마침표를 찍고 마지막 진행에 나섰다. 시상식 측은 김혜수 헌정 영상과 함께 '청룡영화상' 트로피를 전달해 의미를 더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김혜수 SN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