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펜하이머' 오스카 휩쓸었다, 작품상·감독상·남우조연상 등 7개 부문 석권 [무비노트]
2024. 03.11(월) 13:04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영화 '오펜하이머'가 아카데미 시상식을 휩쓸었다.

제96회 아카데미 시상식이 11일 오전(한국 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할리우드 돌비 극장에서 개최됐다.

이날 시상식의 주인공은 '오펜하이머'였다. 앞서 총 13개 최다 부문 노미네이트 된 '오펜하이머'는 이날 작품상과 감독상, 남우주연상, 남우조연상, 촬영상, 편집상, 음악상 등 7개 부문에서 트로피를 수집했다.

감독상을 수상한 크리스토퍼 놀란은 "이 작품의 가능성을 봐주셔서 감사하다"면서 "많은 분 덕분에 이 상을 수상하게 된 것 같다. 최고의 배우들과 함께 했다"고 수상의 영광을 '오펜하이머' 팀에게 돌렸다.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킬리언 머피는 "지난 20년 통틀어 가장 멋진 작품"이었다면서 '오펜하이머'에 대한 애정을 보였다. 또한 킬리언 머피는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과 배우들, 제작진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로퍼트 다우니 주니어는 '오펜하이머'로 생애 첫 오스카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남우조연상의 로퍼트 다우니 주니어는 불우했던 유년시절과 아내, '오펜하이머' 팀에게 감사 인사를 전해 눈길을 끌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오펜하이머'에 이어 요르고스 란티모스 감독의 '가여운 것들'은 여우주연상에 이어 의상상, 미술상, 촬영상 등 총 4개 부문 수상에 성공했다. 엠마 스톤은 여우주연상에 자신의 이름이 언급되자 배우들과 함께 수상의 기쁨을 나눴다.

한국계 감독 셀린 송 감독의 '패스트 라이브즈'는 무관에 그쳤다. 앞서 작품상과 각본상에 이름을 올렸으나 각각 '오펜하이머'와 '추락의 해부'가 차지하면서 아쉽게도 빈손으로 돌아가야했다.

다음은 제96회 아카데미 수상자(작)이다.

▶작품상 = 오펜하이머
▶감독상 = 크리스토퍼 놀런(오펜하이머)
▶남우주연상 = 킬리언 머피(오펜하이머)
▶여우주연상 = 에마 스톤(가여운 것들)
▶각본상 = 추락의 해부
▶각색상 = 아메리칸 픽션
▶남우조연상 =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오펜하이머)
▶여우조연상 = 더바인 조이 랜돌프(바튼 아카데미)
▶ 촬영상 = 오펜하이머
▶ 편집상 = 오펜하이머
▶ 음악상 = 오펜하이머
▶ 주제가상 = 바비(What was I made for?(왓 워즈 아이 메이드 포)?)
▶ 음향상 = 존 오브 인터레스트
▶ 분장상 = 가여운 것들
▶ 미술상 = 가여운 것들
▶ 의상상 = 가여운 것들
▶ 시각효과상 = 고질라 마이너스 원
▶ 국제장편영화상 = 존 오브 인터레스트(영국)
▶ 장편애니메이션상 = 그대들은 어떻게 살 것인가
▶ 단편애니메이션상 = 워 이즈 오버!
▶ 단편영화상 = 기상천외한 헨리 슈거 이야기
▶ 장편다큐멘터리상 = 마리우폴에서의 20일
▶ 단편다큐멘터리상 = 라스트 리페어 숍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뉴시스, 영화 '오펜하이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