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7회 칸 영화제 오늘(14일) 개막, '베테랑2' 등 韓 영화 3편 초청
2024. 05.14(화) 14:10
베테랑2
베테랑2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제77회 칸 국제영화제가 개막한다.

14일(이하 현지시각) 제77회 칸 국제영화제가 프랑스 남부도시 칸에서 축제의 막을 연다. 개막작은 캉탱 뒤피외 감독의 ‘더 세컨드 액트’다.

올해 영화제에 초청된 한국 영화는 3편이다. 류승완 감독의 ‘베테랑2’와 다큐멘터리 영화 ‘영화 청년, 동호’, 임유리 감독의 ‘메아리’ 등이다.

먼저 류승완 감독의 신작 ‘베테랑2’가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에 초청됐다. ‘베테랑2’는 지난 2015년 개봉된 ‘베테랑’의 후속작으로 배우 황정민 정해인 등이 출연한다. ‘베테랑2’는 20일 0시 30분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상영, 황정민 정해인과 류승완 감독이 참석할 예정이다.

‘영화 청년, 동호’는 칸 클래식 섹션에 초청됐다. ‘영화 청년, 동호’는 김동호 전 부산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전 세계 영화학교 졸업작품이 경쟁하는 시네프 부문에는 한국예술종합학교 영상원 영화과 임유리 감독의 ‘’메아리가 초청됐다.

한국 작품은 이번 영화제에도 경쟁 부문에 초청받지 못했다. 지난 2022년 박찬욱 감독의 ‘헤어질 결심’과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브로커’ 동반 초청 이후 한국 작품은 2년 연속 공식 부문에 진출하지 못했다.

올해 칸 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서는 요르고스 란티모스 감독의 ‘카인드 오브 카인드니스’, 알리 아바시 감독의 ‘어프렌티스’, 프랜시스 포드 코폴라 감독의 ‘메갈로폴리스’, 지아장커 감독의 ‘카우트 바이 더 타이즈’ 등 19편이 상영된다.

제77회 칸국제영화제는 25일까지 열린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영화 '베테랑2']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