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하늘 "고마운 재재, '문명특급' 계속 돌려봤다" [인터뷰 맛보기]
2022. 04.27(수) 12:50
배우 김하늘
배우 김하늘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김하늘이 '문명특급'에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27일 김하늘은 티브이데일리와의 화상 인터뷰를 통해 최근 종영한 tvN 수목드라마 '킬힐'(극본 신광호·연출 노도철)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킬힐'은 홈쇼핑에서 벌어지는 세 여자들의 끝없는 욕망과 처절한 사투, 성공과 질투에 눈 먼 세 여자의 무기 하나 없는 전쟁 드라마다. 김하늘은 야망 가득한 쇼호스트 우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김하늘은 이날 인터뷰에서 최근 출연했던 SBS 웹 예능프로그램 '문명특급'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이날 방송에서 김하늘은 MC 재재와 함께 MBTI 토크를 펼치며 웃음을 자아냈다. 자신이 INFP 성향이라고 밝힌 김하늘은 평소 다양한 상황에 대해 상상, 망상을 한다며 한편의 로맨스 드라마 같은 상상 속 이야기를 펼쳐놔 재재를 폭소케 했다. 김하늘의 새로운 면모를 발견해 기쁘다는 시청자들의 댓글도 이어졌다.

김하늘은 "정말 재밌었다. 사실 인터뷰가 너무 오랜만이라서 긴장을 많이 했었고 부담감도 있었다. 다른 분들 출연하신 걸 미리 찾아봤는데 다들 너무 자연스러우신 거다. 다행히 재재 씨가 정말 편하게 대해 주셔서 빨리 적응을 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김하늘은 화제의 MBTI 토크에 대해 "어쩌다 보니 대화가 그 쪽으로 흘렀다. 내 상상력에 초점이 맞춰져서 이야기를 하게 됐는데 편하게 막 말이 나오더라. 나중에 편집된 영상을 몇 번이나 돌려 보면서 혼자 웃었다. 내가 이야기해놓고도 너무 웃기더라"라고 말했다.

평소 예능을 즐겨 본다는 김하늘은 "워낙 예능을 좋아한다. 예전에 '1박 2일', '삼시세끼' 등에 출연했던 것도 내가 좋아해서였다. 아마 좋은 기회가 있다면 예능 출연을 할 수 있을 것 같다"라며 다양한 활동을 예고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아이오케이 컴퍼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하늘 | 문명특급 | 킬힐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