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는 아름다워' 윤시윤·박지영, 어색한 기류 가득한 첫 만남
2022. 06.25(토) 20:33
현재는 아름다워
현재는 아름다워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현재는 아름다워' 배우 윤시윤과 박지영이 어색한 첫 만남을 가졌다.

25일 저녁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현재는 아름다워'(극본 하명희·연출 김성근) 25회에서는 이현재(윤시윤)가 현미래(배다빈)의 모친 진수정(박지영)과 티타임을 가졌다.

이날 이현재는 커피숍에서 현미래, 진수정과 마주했다. 그는 "현미래가 처음 만났을 때부터 어머니와 친하다는 이야기를 했다. 그래서 뵙고 싶은 마음이었다"라고 밝혔다. 그러자 진수정은 "현미래를 처음부터 이성으로 생각한 거냐"라고 궁금해했다.

이를 들은 이현재는 "잘 모르겠다. 의뢰인과 감정적으로 엮이는 걸 좋아하지 않는다. 이성으로 느껴졌다고 해도 의식적으로 밀어냈을 거다. 감정 절제나 조율을 잘하려고 하는 편이다"라며 솔직한 심경을 털어놨다.

진수정은 "할 이야기 다 하는 거 보니까 어려워하는 것 같지 않다. 한 번 보고 싶었다. 우리 미래가 어떤 사람과 사귀는지 궁금했다. 너무 빨리 좋아하는 것 같아서 조금 천천히 친해지길 바라는 마음이었다"라고 강조했다.

특히 진수정은 저녁 식사를 제안하는 이현재에게 "간단하게 차를 마시는 게 좋을 것 같다. 부담 갖지 말고 편안하게 있어라"라고 거절 의사를 내비쳤다. 이후 현미래는 진수정을 집으로 보내며 "이현재와 있다가 들어가겠다"라고 설명했다.

집에 돌아온 진수정은 남편 현진헌(변우민)에 "그냥 그랬다. 내가 있는데 현미래는 남자친구한테 온 신경이 가있더라. 자기가 좋으면 사귀는 거다"라고 이야기했다. 이현재 역시 현미래와 밥을 먹으며 "내가 마음에 안 드시는 것 같다"라고 아쉬워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현재는 아름다워']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배다빈 | 윤시윤 | 현재는 아름다워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