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연 독식·갑질 의혹' 옥주현 "무대에서 보답하겠다" [TD#]
2022. 06.30(목) 13:16
옥주현
옥주현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뮤지컬 배우 옥주현이 뮤지컬 무대에 임하는 입장을 공개했다.

옥주현은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뮤지컬 '마타하리' 티켓 오픈 페이지를 공유하며 "지붕까지 꽉 채워주시는 관객분들, 터질듯한 박수와 환호를 보내주시는 선물 같은 순간을 가슴 깊이 담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적었다.

이어 "늘 그래왔듯이 무대에서 보답하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옥주현은 최근 뮤지컬 '엘리자벳' 캐스팅 논란으로 구설수에 오른 바 있다. 김호영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사리판은 옛말이다. 이제는 옥장판"이라는 옥주현을 저격하는 듯한 글을 남겼기 때문. 김호영 측에 따르면 최근 두 사람을 통해 화해했고, 옥주현 역시 김호영에 대한 고소를 취하했다.

하지만 이후에도 스태프들의 폭로가 이어지며 옥주현에 대한 갑질 의혹이 제기된 상태다. 최근에는 주연을 독식하려 했다는 의혹도 제기됐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안성후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옥주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