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전소민, 김종국과 결합 상상"→송지효 불호령 (런닝맨)
2022. 07.03(일) 17:36
SBS 런닝맨
SBS 런닝맨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런닝맨'에서 유재석이 전소민이 김종국과의 결합을 상상한다고 농담해 웃음을 자아냈다.

3일 오후 방송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멤버들이 김종국의 집을 방문해 미션을 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지석진은 혼자 사는 김종국의 집을 둘러보며 "이렇게 혼자 살면 좋지 않으냐"라고 물었다. 김종국은 "좋다. 외로운 것도 없다"라고 말하며 솔로 생활에 만족감을 드러냈고, 유재석은 "종국이는 혼자 있다가 저세상 갈 때 아령 하나 들고 갈 것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그러자 김종국은 "나처럼 자식이 없고 그러면 재산을 나중에 사회에 환원하면 좋지 않겠나 싶다"라고 말했고, 전소민은 김종국의 이야기를 듣다가 "종국 오빠가 정말 돈을 많이 벌까 생각해봤다. 꾸미는데 전혀 관심이 없으니까 그 돈이 다 어디에 있나 싶다"라고 말했다.

이에 유재석은 "의외로 전소민이 김종국과의 결합을 상상하더라"라고 말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유재석은 "3일 전에 소민이랑 통화했는데, '오빠. 자주는 아닌데 가끔 생각해 본 적은 있어요'라고 말했다"라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그러자 송지효는 "턱도 없는 소리 하지 마"라고 일갈해 폭소를 더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런닝맨 | 송지효 | 유재석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