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파타' 장혁 "이젠 액션 아닌 멜로 장인으로 거듭나고파"
2022. 07.11(월) 13:15
최타파, 장혁
최타파, 장혁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최파타'에서 배우 장혁이 앞으로의 목표를 들려줬다.

11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최파타')에서는 영화 '더 킬러: 죽어도 되는 아이'의 배우 장혁이 게스트로 출연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장혁은 "액션을 직접 소화하다 보니 '액션 장인'이라는 말을 많이 듣는데 부담스럽진 않냐"는 물음에 "부담이 된다기보단 이젠 멜로 장인으로 한 번 거듭나보고 싶다"고 답했다.

이를 들은 최화정은 "'돈꽃'에서 엄청난 멜로 연기를 보여주지 않았냐"며 놀라워했고, 장혁은 "그렇긴 한데 작품 수에 비해 멜로 비중이 부족한 것 같다. 이젠 멜로 장인으로 가고 싶다. 액션은 가끔가끔 하면서 지내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장혁이 출연한 '더 킬러: 죽어도 되는 아이'는 은퇴 후 성공적인 재테크로 호화롭게 생활하는 전설의 킬러가 제멋대로 행동하는 여고생을 떠맡게 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오는 13일 개봉한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파워FM '최파타']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장혁 | 최파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