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부' 소향 "노래방 31점 나와, 기계 고장인가 싶었다"
2022. 09.22(목) 22:34
국가가 부른다 소향
국가가 부른다 소향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국가부' 가수 소향이 노래방 에피소드를 전했다.

22일 밤 방송된 TV CHOSUN 예능프로그램 '국가가 부른다'(이하 '국가부')는 김장훈, 원미연, 소향, 이현, 소냐, 애즈원 이민이 출연해 '천상의 목소리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붐은 소향에게 "잠시 후 노래방 마스터에게 점수를 받아야 하는데, 혹시 노래방 가본 적 있느냐"라고 물었다.

그러자 소향은 "얼마 전에 테스트하러 갔는데, 31점이 나왔다"라고 밝혀 주위를 웅성거리게 만들었다.

이에 김태우는 "31점 나오는 노래방도 있느냐"라고 의아해했고, 붐은 "그건 마이크 연결이 안 돼 있었을 거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소향은 "전 나름 잘 한다고 했는데, 기계가 고장인가 싶었다"라고 말해 웃픈 상황을 연출했다.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TV CHOSUN '국가부']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한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국가가 부른다 | 소향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