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다희, '아일랜드' 파트2를 봐야 하는 이유
2023. 01.17(화) 15:06
티빙 아일랜드, 이다희
티빙 아일랜드, 이다희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이다희가 '아일랜드' 파트 1에서 혼연일체 된 연기력으로 드라마의 구심점 역할을 해내며, 파트 2를 봐야 할 이유를 입증했다.

지난 13일 공개된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아일랜드]에서는 미호(이다희)가 이 모든 사건을 멈출 수 있는 원정의 환생임을 알게 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미호는 반(김남길)이 죽이려던 동시에 팔로 막아 자신을 구해 혼란스러운 표정을 지었다. 이내 정신을 차린 미호는 위치 추적기로 사라진 반을 찾아갔고, 다친 팔을 치료해 주려 했지만 냉랭한 반응에 차갑게 돌아섰다.

그런가 하면, 주변인들의 죽음이 자신의 탓이라 여긴 미호는 남몰래 눈물을 흘리며 심란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계속해서 이해할 수 없는 일들에 휘말리던 미호는 또다시 반을 찾아갔고, 원정이 이 모든 일의 구원자가 될 것이라는 사실을 알게 됐다.

뿐만 아니라, 미호는 요한(차은우)의 간곡한 부탁에 밴줄래 사건 때와 같이 찬희(최태준)를 구하기 위해 직접 나섰다. 그러나 찬희 정염귀에 의해 절체절명의 순간, 반과 요한의 저지로 목숨을 구했다. 무엇보다 형을 잃어 슬픔에 빠진 요한을 본 미호는 씁쓸한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이처럼 이다희는 거스를 수 없는 운명을 마주하며 점점 더 단단해져 가는 미호의 성장을 섬세하게 담아냈다. 특히 자신의 전생을 받아들이는 과정까지 충격, 슬픔, 혼란스러움 그리고 결연함까지 느껴지게 만든 눈빛 변주는 이입을 극대화했다.

또한 캐릭터 그 자체가 된 이다희는 매 장면 순간 몰입을 이끌며 휘몰아치는 전개의 굳건한 구심점 역할을 해냈다. 더불어 과거의 기억을 되살리고자 의지를 드러낸 미호로 변신해 '아일랜드' 파트 2에서 풀어낼 이야기를 더욱 궁금하게 만들었다. '아일랜드' 파트 2는 2월 24일 티빙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티빙]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아일랜드 | 이다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