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매량 5배 증가"…'에브리씽 에브리웨어 올 앳 원스' 입소문 탔다
2023. 03.16(목) 17:43
에브리씽 에브리웨어 올 앳 원스
에브리씽 에브리웨어 올 앳 원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영화 '에브리씽 에브리웨어 올 앳 원스'가 뒤늦은 입소문을 탔다.

'에브리씽 에브리웨어 올 앳 원스'(감독 다니엘 콴·배급 워터홀컴퍼니)는 미국에 이민 와 힘겹게 세탁소를 운영하던 에블린이 수천, 수만의 멀티버스 안에서 능력을 빌려와 위기의 세상과 가족을 구하는 여정을 이야기를 그린 작품. 미국 최대 영화상 제95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 감독상, 여우주연상을 비롯 총 7관왕을 석권하며 뒤늦게 주목받고 있는 중이다.

엔터테인먼트 미디어 브랜드 IGN에 의하면 '에브리씽 에브리웨어 올 앳 원스'는 피터 잭슨 감독의 '반지의 제왕: 왕의 귀환'이 주요 비평가 단체 및 시상식에서 달성한 최다 수상 기록(101개)을 경신했다. 이번 오스카 시상식에서 무려 트로피 7개를 거머쥐면서 주요 시상식 165관왕이라는 대기록의 위업을 달성한 것. 이는 2014년 제86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그래비티'가 7개 부문을 석권한 데 이은 9년 만의 최다 수상 기록이다.

이처럼 '에브리씽 에브리웨어 올 앳 원스'가 각종 기록을 갈아치우고 있다는 소식이 확산되면서, 3월 1일에 재개봉한 '에브리씽 에브리웨어 올 앳 원스+'를 향한 국내 영화 팬들의 관람 욕구가 더더욱 뜨거워지고 있다. 특히 오스카 7관왕 석권 직후, '에브리씽 에브리웨어 올 앳 원스+' 예매량이 무려 560% 증가한 동시에, 박스오피스까지 역주행하며 톱10에 다시 복귀하는 성적을 내고 있다. 그뿐 아니라 16.2%의 좌석 판매율을 기록, 이는 박스오피스 1위와 2위보다 두 배 이상 높은 유효 관객수 수치로 이례적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폭발적인 성원에 힘입어 '에브리씽 에브리웨어 올 앳 원스+'는 15일 오후 12시 50분 기준, 재개봉 누적 관객수 4만 명을 돌파했다. 또한, 아카데미 시상식 직후 발 빠르게 관객들에게 추억을 선물하고자 기획한 ‘오스카 유니버스 배지’ 3종에 대한 관객들의 반응도 뜨거워지고 있어 재개봉 3주차에도 높은 관객수 증가를 예상하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영화 '에브리씽 에브리웨어 올 앳 원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에브리씽 에브리웨어 올 앳 원스 | 에에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