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수영, 아시아 팬미팅 투어 ‘MY MUSE’ 태국 공연 성료
2023. 10.02(월) 13:10
최수영
최수영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최수영이 5년만에 태국 팬들과 만났다.

2일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이하 사람엔터) 측은 “최수영이 지난 1일 태국 방콕 KBank Siam Pic-Ganesha에서 ‘MY MUSE’ 팬미팅을 열고 팬들과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라고 전했다. 이번 팬미팅은 2018년 첫 해외 단독 팬미팅에 이어 5년 만에 성사된 태국 팬미팅으로 개최 전부터 뜨거운 관심을 불러 모았다.

이날 최수영은 오랜만에 재회한 태국 팬들에게 열심히 준비해 온 태국어를 선보이며 반가운 인사를 전했다. 현장을 가득 메운 팬들은 그 어느 때보다 열띤 함성을 보내며 공연장의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최수영은 ‘스물 다섯, 스물 하나’, ’DEAR MOON’, ‘Seventeen’ 등 팬미팅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셋리스트를 준비, 무대 위에서 팬들과 호흡하며 잊지 못할 추억을 쌓았다.

여기에 태국 팬들이 몰래 준비해 온 깜짝 이벤트가 공개되며 현장을 감동으로 물들였다. 5년 동안 만나지 못했던 최수영에 대한 그리움과 그의 존재만으로도 힘이 된다는 고마움을 담은 편지 형식의 영상을 제작한 것. 뿐만 아니라, 미리 준비해 온 색종이로 ‘우리 오래 가자, 셩아 울어도 돼’라는 문구를 만들어 보이는 데 이어 슬로건 이벤트까지 선보이며 최수영의 눈시울을 붉게 만들었다.

태국 팬들은 본공연이 끝나자마자 앙코르 대신 소녀시대의 ‘그 여름 (0805)’ 노래의 후렴을 떼창하며 현장의 열기를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무대에 다시 등장한 최수영은 ‘다시 만난 세계’를 열창하며 화답했고, 팬 한 명 한 명과 눈을 맞추며 감사 인사를 전해 뭉클함을 더했다.

사람엔터는 최수영의 아시아 팬미팅 투어 ‘MY MUSE’의 주최를 시작으로 아티스트의 글로벌 활동과 글로벌 팬덤 활동을 이어 나갈 예정이다. 최수영은 15일 대만 타이베이 팬미팅을 끝으로 아시아 팬미팅 투어를 마무리한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사람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최수영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