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퀴즈' 정성일 "'더글로리' 위해 1년 스케줄 비워, '비숲2' 덕분에 캐스팅" [TV나우]
2023. 02.01(수) 22:02
유 퀴즈 온 더 블럭
유 퀴즈 온 더 블럭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유 퀴즈 온 더 블럭’ 배우 정성일이 '더 글로리' 캐스팅 비화를 전했다.

1일 저녁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이하 ‘유퀴즈’)에서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더 글로리’의 배우 정성일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유재석은 “저는 ‘더 글로리’ 출연도 안 했는데 연락이 온다”면서 정성일과의 닮은꼴에 대해 이야기했다.

이에 조세호는 “하도영(정성일) 사장님이 들어오는데 형이 들어온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성일은 ‘더 글로리’에 대해 “김은숙 작가님 작품에 들어갈 것 같으니 스케줄 비우라고 해서 비워놨다”면서 “거의 1년을 기다렸다”고 했다.

이어 정성일은 “추후에 안 이야기인데 김은숙 작가님이 ‘비밀의 숲2’를 보시고 처음부터 염두에 두고 쓰셨다고 하더라”고 했다.

또한 정성일은 김은숙 작가와의 첫 만남에 대해 “불편했다”면서 “저는 출연 확정이 안 났을 거라고 생각했다. 가서 리딩을 하는데 너무 긴장을 했다. 작은 코멘터리를 하는데 너무 크게 왔다. 집에 가면서 왠지 잘릴 것 같았다”고 말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유 퀴즈 온 더 블럭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