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김일중 "방탄소년단 전담 MC? 전역까지 잠시 쉬는 중"
2023. 08.26(토) 18:28
불후의 명곡
불후의 명곡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불후의 명곡' 김일중이 '방탄소년단 전담 MC' 수식어에 대해 말했다.

26일 저녁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에서는 권일용, 표창원, 박지훈, 송실장, 조혜련, 홍석천, 김일중이 출연해 '핫셀럽 특집'을 꾸몄다.

이날 김일중은 '아이돌이 사랑하는 K-아나'라는 수식어와 함께 등장, "현빈의 눈매와 이병헌의 하관을 합친 김일중이다"라고 본인을 소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일중은 '아이돌이 사랑하는 K-아나'라는 별명이 지어진 이유에 대해 "아이돌 행사 전담 진행자다. K팝 아티스트들의 쇼케이스 사회를 정말 많이 봤다. 이효리 씨, 아이유 씨, 방탄소년단(BTS)까지 다 해봤고, 여자친구는 내가 다 키웠다"라고 능청스럽게 말해 폭소를 더했다.

그런가 하면 김일중은 "현재 방탄소년단 전담 MC 자리는 잠시 쉬고 있는 중"이라면서 "RM 씨가 사회 볼 때 한마디 하셨다. 군대 가기 전까지 잘 부탁드립니다라고. 속속들이 병역의 의무를 다하기 위해 떠나고 있지 않냐. 완전체로 돌아오는 그날까지 기다려 보겠다"라고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불후의 명곡']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불후의 명곡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