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임영웅 "내 콘서트 티켓, 나도 예매 실패했다" [TV나우]
2023. 09.17(일) 21:38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인턴기자] 가수 임영웅이 '미운 우리 새끼'에 방문했다.

17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임영웅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임영웅은 팬들의 사연 중 "어머니가 영웅 씨가 방송에 나오길 바라시다가 병으로 먼저 떠나셨다"라는 사연을 언급하며 방송에 출연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더불어 임영웅은 자신의 할머니가 "미우새 나가"라고 했다고 밝히며, 패널들을 웃음 짓게 만들었다.

그는 "원래 건강하고 행복하셔라.라는 말을 개인방송의 마지막 인사로 남겼다. 그런데 이 말을 줄이게 되면서 '건행'이라는 유행어가 자리 잡게 됐다"라며 자신의 유행어 '건행'에 대해 언급했다.

MC 신동엽은 "임영웅 씨 콘서트 티켓을 구하는 게 정말 힘든 일이다"라며 임영웅 콘서트 티켓팅을 언급했다. 이어 임영웅은 "너무 어렵다길래 저도 직접 도전해 봤다. 그런데 들어가자마자 대기자가 50만 명이었다"라고 티켓팅 후기를 밝혔다. 그는 "어떤 팬은 '임영웅 주제 파악 좀 해라. 작은 곳 말고 큰 곳에서 좀 해라'라고 말씀하시곤 한다"라며 일침을 받은 일화를 언급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임영웅은 공연 전날의 루틴으로 "저는 잘 먹는 게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특히 소고기가 잘 받아서 공연 전 날에는 꼭 소고기를 먹는다"라고 밝혔다. 신동엽은 "저는 중요한 촬영 전날에는 꼭 술을 마신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후 그는 "원래 이런 부탁을 드릴 때 어머님들 핑계로 요청을 드리곤 했다. 그러나 오늘은 정말 어머님들이 원하신다"라며 임영웅에게 노래 한 소절을 요청했고, 임영웅은 이에 화답하며 '보랏빛 엽서'와 '이제 나만 믿어요'를 열창하며 환호를 이끌어 냈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인턴기자 news@tvdaily.co.kr/사진=SBS '미우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인턴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미운 우리 새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