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의 여자' 한기웅, 이채영 무한 신뢰 [TV나우]
2023. 06.01(목) 20:23
KBS2 비밀의 여자
KBS2 비밀의 여자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비밀의 여자'의 한기웅이 최윤영에게 분노했다.

1일 KBS2 일일드라마 '비밀의 여자'에서는 세린(최윤영)이 밝힌 애라(이채영) 악행을 믿지 않고 분노하는 유진(한기웅)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세린은 유진을 만났고, 5년 전 애라가 유진과 겨울(신고은)의 아이를 납치하도록 꾸민 것이라고 폭로했다.

하지만 유진은 오히려 세린을 의심했다. 자신에게 의도적으로 접근한 것은 오히려 세린이라고 지적했고, 그가 세연(이슬아) 동생이라는 사실도 알고 있다고 말하며 애라를 매도하지 말라고 분노했다.

세린의 몸 속에는 겨울의 영혼이 들어가 있는 상황. 겨울은 유진이 세린과 세연이 자매라는 사실을 알고 있다는 사실에 놀랐고, 거짓말을 해 상황을 모면했다. 그는 세연을 죽인 현태(최재성) 딸 겨울, 그 겨울의 남편인 유진에 대해 궁금해져 접근했고 자신도 모르는 사이 좋아하게 됐다고 말했다.

유진은 세린의 변명을 들었지만 그의 말을 믿지 않았다. 이후 영준(이은형)까지 애라의 악행을 함께 증언했지만, 애라는 겨울의 오빠인 영준이 자신을 일부러 모함하는 것이라고 하소연하며 유진을 흔들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비밀의 여자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