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2' 신시아 "이름은 본명, 데뷔 신기하다" (씨네타운)
2022. 06.15(수) 12:11
마녀2, 신시아 성유빈
마녀2, 신시아 성유빈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신시아가 데뷔 소감을 밝혔다.

15일 방송된 SBS 파워FM 라디오 '박하선의 씨네타운'에는 영화 '마녀(魔女) Part2. The Other One'(이하 '마녀2') 주역 신시아, 성유빈이 게스트로 출연해 DJ 박하선과 이야기를 나눴다.

'마녀2'는 초토화된 비밀연구소에서 홀로 살아남아 세상 밖으로 나오게 된 소녀 앞에 각기 다른 목적으로 그를 쫓는 세력들이 모여들면서 벌어지는 사건을 담은 액션 영화로, 박훈정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신시아는 이번 '마녀2'를 통해 배우로 데뷔하게 됐다.1408대 1 경쟁률을 뚫고 새로운 마녀로 발탁돼 활약을 예고한다. 함께 출연한 성유빈은 소녀의 유일한 친구 대길 역을 맡았다.

신시아는 이날 방송에서 자신에 대해 궁금해 하는 시청자들에게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특히 독특한 이름에 대해 묻는 질문에 "본명이고 어머니께서 지어주신 이름이다. 시작할 시, 맑을 아 글자를 쓴다"라고 말했다.

신시아는 현재 한양대학교 연극영화과에 재학 중이라고 밝혔다. 신시아는 "과제에 집중을 못하고 있다. 3일 전까지는 열심히 했는데 개봉 이틀 남았을 때부터 관객 분들이 몇 분이 보실지 궁금해서 계속 검색을 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또한 자신의 스크린 연기에 대해서는 "처음에는 내 얼굴이 민망해 보기가 어려웠다. 촬영할 때 생각이 스쳐 지나가더라"라며 소감을 밝혔다.

'마녀2'는 이날 개봉해 전국 상영 중이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마녀2 | 성유빈 | 신시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