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하이재킹' 채수빈, 절체절명의 위기 속 존재감 예고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배우 채수빈이 '하이재킹' 상황에 봉착한다.   채수빈이 21일 개봉을 앞둔 영화 '하이재킹'에서 여객기 내 유일한 승무원 옥순 역으로 관객들을 찾아온다. 그는 청춘의 다채로운 면면을 선보인 이전 작품들에서 180도 변신, 1971년 대한민국 여객기가 공중 납치되는 절체절명의 위기 속에서 그려낼 새로운 캐릭터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먼저 깔끔한 유니폼에 살짝 기울여 쓴 모자,&…

시선 싹쓸이 파격 드레스
아쉬울 게 없는 완성형 비주얼들
예쁜데 세련되기까지 한 女돌
믿고 보는 스타 공항패션
이건 몰랐지? 반전 뒤태!
시선 강탈 美친 각선미
화려한 무대 위 스타들~
숨막히는 아찔 시스루룩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