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오수재인가' 서현진, 복수 성공 후 해피엔딩→허준호 비참한 최후(종영) [종합]
2022. 07.23(토) 23:23
왜 오수재인가
왜 오수재인가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왜 오수재인가' 서현진이 복수에 성공하고 해피엔딩을 맞았다.

23일 밤 SBS 금토드라마 '왜 오수재인가'(극본 김지은·연출 박수진) 마지막 회가 방송됐다.

이날 오수재(서현진)는 박소영(홍지윤) 살해 사건의 진범으로 최태국(허준호)이라고 밝혔다. 임신한 박소영이 거액의 돈을 요구해 살해했다고 주장한 것.

이에 최주완(지승현)이 모함이라고 분노하자 송미림(이주우)이 증거로 한성범(이경영), 이인수, 최태국의 음성을 공개했다.

오수재는 결정적으로 최태국이 박소영을 TK로펌 옥상에서 미는 영상을 공개했다. 이와 함께 하실장(전진기)가 징계위원회에 등장했다. 하실장은 최태국의 그간 행각에 대해 폭로했다.

또한 오수재는 전나정을 죽인 범인이 최태국이라고 밝혔다. 이에 최주완이 "전나정은 우리가 죽였다. 한동오 이시혁 내가 죽였다"고 말하며 발악했다.

그러나 하실장이 과거 사건 당시 최태국이 전나정을 죽이고 앉아있는 모습을 몰래 촬영한 영상이 있었다. 또한 전나정의 시체를 처리하던 중 찾아온 김동구를 범인으로 만들었다고 고백했다.

모든 악행이 드러난 최태준은 결국 오수재와 마지막 통화 이후 극단적 선택으로 생을 마감했다. 이에 한상범(이경영)은 최태국에게 자신의 죄를 떠넘겼다.

복수를 마친 오수재는 리걸클리닉 센터장이자 교수로 계속해서 활동하며 해피엔딩을 맞았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SBS '왜 오수재인가']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왜 오수재인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