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주년…n주년” 소녀시대 ‘포에버 원’ 의미 [데일리신곡]
2022. 08.05(금) 18:48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데뷔 15주년을 맞은 소녀시대, 현역 선배 걸 그룹의 힘은 여전히 막강했다.

5일 오후 6시 소녀시대(태연 윤아 수영 효연 유리 티파니 써니 서현) 정규 7집 '포에버 원(FOREVER 1)'과 동명의 타이틀곡 뮤직비디오 전격 공개됐다.

소녀시대는 어느 덧 데뷔 15주년을 맞은 국내 걸 그룹의 대선배 격이자 톱 브랜드네임이다. 지난 2007년 8월 5일 데뷔해 15년이 지난 현재, 신곡을 발매하며 팬들에게 화답했다.

이날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태연은 "소녀시대가 소녀시대를 너무 좋아한다"며 그룹을 지키고자 8명이 한 마음으로 여기까지 왔다고 토로했다. 작곡가 켄지가 이들의 십 수 년을 축하하며 곡을 선사했다. 그들의 타이틀 곡 '포에버 원'은 제목 그대로 팬들과 자신들의 영원, 무한한 신뢰와 애정을 노래하는 곡이다. 영원히 함께 하겠다는 일종의 세레나데이자 약속으로도 읽힌다.

소녀시대는 데뷔곡 '다시 만난 세계'를 비롯해 이후 'Gee(지)', '소원을 말해봐', 'Oh!', '훗', 'The Boys(더 보이즈)', 'I GOT A BOY(아이 갓 어 보이)', 'Mr.Mr.(미스터 미스터)', 'PARTY'(파티), 'Lion Heart'(라이온 하트), 'All Night'(올 나이트), 'Holiday'(홀리데이) 등으로 다 년 간 톱 자리를 지켰다.

이후 각자의 활동에 몰입하며 잠시 숨을 골랐지만, 명실상부 네임드를 지키기 위해 이들이 다시 뭉쳤다. 자신의 이익보다는 곁을 오래 지켜준 팬들에게 화답하는 의리 차원도 크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타이틀은 다니나믹하면서 에너지가 넘치는 멜로디, 전개력이 돋보이는 팝 댄스 곡이다. 여름 곡답게 청량하면서, 데뷔곡 '다시 만난 세계'의 순수한 소녀 감성도 여전히 소환돼 반가움을 자아낸다. 데뷔곡을 상기하게 하는 '이스터에그'도 포함돼 의미를 더한다.

후렴구에서는 영원을 노래한다. "우리는 영원 We are one"과, "우리 꼭 영원하자"는 가사가 곧 소녀시대의 염원이자 팬들을 향한 약속일 것이다.

이번규 7집에는 타이틀곡 외에도 멤버 티파니, 수영이 함께 작사에 참여한 'Seventeen(세븐틴)'과 'Villain(빌런)', 'Lucky Like That(럭키 라이크 댓)', 'You Better Run(유 베터 런)' 등 다양한 장르의 10곡이 수록됐다.

소녀시대는 정규 7집으로 각종 음악방송은 물론 다수의 예능프로그램에 출연을 이어간다. 현재 JTBC 단독 리얼리티 예능프로그램 '소시탐탐'에도 출연도 시너지를 더한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뮤직비디오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