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이찬원의 역대급 도전, 반찬 100인분 만든다 [T-데이]
2022. 12.02(금) 10:25
편스토랑
편스토랑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찬원이 대용량 반찬 만들기에 도전한다.

2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원조 요섹남 박수홍, 찬또셰프 이찬원, 로망 남편 심지호 등 막강한 편셰프들이 출격해 2022년 마지막 메뉴 출시를 위한 대결을 펼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찬원은 평소 좋아하는 닭갈비를 쌈장으로 요리, 색다른 쌈장닭갈비를 만들었다. 스스로 맛을 검증하고 만족한 이찬원은 곧 닭고기 10kg를 들고 나와 모두를 놀라게 했다. 닭고기 10kg을 이용해 쌈장닭갈비 100인분을 만들기 시작한 것.

이어 쉬지 않고 삶은 달걀 100개를 까기 시작한 이찬원은 앞서 '편스토랑'에서 만들어 화제를 모은 반찬 달걀부추짜박이도 100인분을 만들어 내 모두를 경악게 했다. 이찬원의 대용량 요리는 여기서 멈추지 않았다. 이찬원은 도토리묵 100인분을 직접 쑤는가 하면, 겉절이 100인분까지 뚝딱 완성해 감탄을 자아냈다.

이찬원은 이렇게 100인분의 반찬을 만든 이유는 일일 식당인 찬또백반집 오픈을 위한 준비였다고. 모두를 놀라게 한 이찬원의 100인분 반찬들, 시청자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보답하겠다는 이찬원의 진심이 담긴 찬또백반집 이야기는 2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되는 '편스토랑'에서 확인할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KBS2]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편스토랑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