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지현 “첫 주연작 ‘치얼업’, 정말 감사하다”
2022. 12.14(수) 08:15
SBS 치얼업, 한지현
SBS 치얼업, 한지현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한지현이 ‘치얼업’ 애청자들에게 코 끝 찡한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14일 한지현 소속사 샛별당엔터테인먼트는 공식 SNS에 한지현의 SBS 월화드라마 ‘치얼업’(극본 차해원·연출 한태섭) 종영 소감을 담은 영상을 공개했다.

“안녕하세요. ‘치얼업’에서 도해이 역을 맡은 배우 한지현입니다”라며 씩씩한 인사를 건넨 한지현은 “정말 열심히 노력하고 준비했던 작품이 벌써 끝나버렸다”라고 종영에 대한 아쉬운 마음을 보였다.

이어 “여러분들께서 저를 너무 사랑해주시고 제가 하는 연기를 사랑스럽게 봐주셔서 감사하다는 말씀을 꼭 한 번 드리고 싶었다. 지금까지 ‘치얼업’을 사랑해 주셔서 너무 감사하고, 연기도 아직 많이 부족하고 경험도 부족하지만 늘 응원해주시고 저를 계속 지지해 주셔서 감사하다”라고 시청자들에 대한 감사한 마음까지 덧붙이며 종영 소감을 마쳤다.

더불어 종영 소감 이후 그려진 쿠키 영상에서 한지현은 깜찍한 2종 하트를 선보이다가 이내 “마음 속이 참 복잡하다”라며 눈시울을 붉히기도 했다. 또한 “정말 감사해요”라고 다시 한 번 시청자들에 대한 감사함을 내 비추는 것을 물론, “그만 찍어야겠다. 너무 슬프다”라며 울컥 하는 모습에서는 작품에 대한 진심 어린 애정이 엿보이기도 했다.

극 중 사랑스럽고 톡톡 튀는 매력의 소유자 연희대 신입 단원 도해이 역으로 활약을 펼친 한지현은 ‘치얼업’이 첫 주연 작품 임에도 불구, 매 등장마다 풍부한 연기력으로 극을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특유의 풋풋함과 사랑스러움으로 드라마에 활력을 더할 뿐만 아니라 감정신과 분노신 등 다양한 장면에서 적재적소에 맞는 연기로 웃음과 감동을 주며 가능성을 입증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샛별당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치얼업 | 한지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