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데' 박소담 "안영미 출산 전 함께 여행 가고파"
2023. 01.20(금) 16:41
두시의 데이트
두시의 데이트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두시의 데이트'에서 박소담이 안영미를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20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뮤지, 안영미입니다'(이하 '두시의 데이트')에서는 영화 '유령'의 배우 박소담, 서현우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박소담은 일정에 함께하지 않은 설경구와 이하늬에 대해 말했다. 박소담은 "'유령'의 남자 선배들이 애교가 많다. 특히 설경구 선배는 항상 하트와 애교 3종 세트를 몸에 장착하고 있다. 해수 선배, 현우 선배도 애교가 많다. 반면 내가 제일 애교가 없다"고 밝혔다.

이어 이하늬에 대해선 "유령' 팀의 분위기 메이커"라고 소개하며 "모두의 엄마처럼 배우, 스태프들을 다 챙겼다. 어디에 충전기가 따로 있는 것 같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들은 안영미는 박소담에게 "나와 안영미 중 여행을 간다면 누구와 가고 싶냐"고 질문했다. 앞서 그는 '갬성캠핑'에서 박소담과 호흡한 적이 있기 때문. "어렵다"며 고민에 빠진 박소담은 "이하늬 선배는 사랑스러운 아이가 해맑게 웃으며 바라보고 있어 집 밖으로 못 나올 것 같다. 그래서 영미 언니와 가겠다. 딱콩이(안영미 아이 태명) 나오기 전에 둘이 가야 한다"고 설명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FM4U '두시의 데이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두시의 데이트 | 박소담 | 서현우
싸이월드공감